메뉴 건너 뛰기
천마인의 세계를 향한 꿈

기금소식

학교발전을 위해 후원해주신 분들의 기부소식 및 공지사항입니다.

‘이찬원 선한 영향력 어디까지?’ 영남대 기부 줄이어
2020/11/05 25

‘이찬원 선한 영향력 어디까지?’ 영남대 기부 줄이어


아델라인카페 박도영 대표, 영남대에 1천만 원 기탁  익명 기탁도 계속돼
이찬원 엄마팬클럽 영남대 장학금 기탁 소식 접하고, 선뜻 동참 의사 밝혀
영남대 공식 유튜브 채널에는 응원 메시지 봇물
[2020-11-5]
   


1.jpg


<아델라인카페 박도영 대표(왼쪽에서 네번째)가 영남대학교에 발전기금 1천만 원을 기탁했다>

 
  미스터트롯 가수 이찬원의 선한 영향력이 계속 이어지고 있다. 또 한 번의 선한 영향력에 동참한 이는 영남대학교 경산캠퍼스 인근에서 아델라인카페를 운영하고 있는 박도영 대표.
 
  박 대표는 지난 10 22 이찬원 엄마팬클럽이 이찬원의 모교인 영남대학교에 장학금을 기탁했다는 소식을 접하고, 선뜻 발전기금 1천만 원 기탁 의사를 대학에 전했다.
 
  4일 오후 2시 박 대표는 영남대를 찾아 서길수 총장에게 학생들을 위해 써달라며 1천만 원을 전달했다. 박 대표는 “‘이찬원 엄마팬클럽의 장학금 기탁 뉴스를 보면서 팬들의 따뜻한 마음이 고스란히 전해지는 것을 느꼈다. 영남대 인근에서 카페를 하며 평소에도 대학에 관심을 갖고 있었는데, 이번 발전기금 기탁으로 영남대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어서 오히려 기쁘다면서 앞으로도 이찬원 뿐 만 아니라, 영남대도 많이 응원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영남대에 발전기금을 내겠다고 나선 사람이 박 대표 뿐만이 아니다. 경북 구미의 한 70대 할머니는 이찬원 엄마팬클럽 기탁 소식을 전해 듣자마자 대학에 전화를 걸어 학생들을 위해 써달라며 10만원을 보냈고, 이름을 밝히지 않은 익명의 기탁자도 2백만 원을 대학으로 보내왔다.
 
  서길수 영남대 총장은 이찬원 학생과 팬클럽의 선한 영향력이 사회 곳곳에서 일어나고 있음을 최근 자주 느낀다. 박도영 대표나 익명의 기탁자처럼 발전기금을 선뜻 내놓으시는 분들과 대학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우리 대학을 응원하는 일반 시민들의 메시지를 통해 큰 감동을 느낀다면서 우리 대학을 응원해주시는 많은 분들의 기대에 부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관심을 갖고 지켜봐달라고 말했다.


첨부파일